투게더펀딩, P2P 중앙기록관리기관 연동 작업 마무리

온투업 등록 위한 금융결제원 정보 연동 절차 완료

2021-07-27 08:00 출처: 투게더앱스

투게더펀딩이 온라인투자연계금융업 등록을 위한 금융결제원 정보 연동 작업을 마무리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07월 27일 -- 부동산 담보 분야 1위 P2P금융기업 투게더펀딩(투게더앱스)이 온라인투자연계금융업 등록을 위해 금융결제원과의 정보 연동 작업을 마무리했다고 27일 밝혔다.

투게더펀딩은 5월 금융위원회에 온투업 등록을 신청한 뒤 약 두 달에 걸쳐 연동작업을 진행해 왔다.

금융결제원은 지난해 10월 P2P의 투자와 차입 등 거래정보를 집중하고 관리하는 중앙기록관리기관으로 선정돼 올 5월부터 관련 업무를 시작했다. P2P 업체의 차입 정보와 투자 정보, 차입자 및 투자자에 관한 정보를 기록·관리하고, 온라인투자연계금융업자 등의 위탁을 받아 차입 한도와 투자 한도 관리에 관한 업무를 수행한다.

투게더펀딩은 5월 금융결제원과 정보 연계를 위해 서버 연동 준비 작업에 착수해 IP 주소 연동 및 예치기관 정보 공유 등을 진행해 왔다.

투게더펀딩 홍보 담당자는 “금융결제원과의 연계를 통해 온투업 등록 이후 투자자와 대출자의 투자 및 대출 현황과 한도를 포함해 채권 계약 실행과 현황 등 P2P 업무 전반을 공유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투게더펀딩은 현재 투게더펀딩이 대출잔액 기준 선두업체인 만큼 금융결제원과 연동할 정보의 양이 많았으며, 온투업 등록 신청 이후 금융결제원이 예정한 계획대로 정보 연동 절차가 진행됐다고 설명했다.

앞서 투게더펀딩은 5월 금융위원회에 온투업 등록 신청서를 제출한 뒤 금융감독원 실지점검과 금융보안원 취약점 점검, 금융결제원 정보 연동 작업 등 후속 작업을 진행해 왔다.

현재 7개 업체가 금융위원회에 정식 등록된 가운데 투게더펀딩도 조만간 등록 절차가 마무리될 것으로 보인다.

김항주 투게더펀딩 대표는 “금융결제원과 정보 연동은 온투업 등록 업체가 당연히 해야 할 사항”이라며 “금융결제원과의 정보 연동 작업까지 마무리 지은 만큼 곧 정식 온투업체로서 투자자들에게 더욱 신뢰받을 수 있는 업체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투게더앱스 개요

투게더앱스는 2015년 설립된 P2P 회사로 안전자산 위주인 부동산을 기초 자산으로 해 다양한 상품을 선보였다. 2021년 3월 기준 누적 대출액 1조원을 돌파했고 P2P 업계 최초로 5만 건 이상의 부동산 담보 상품을 공급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